오키나와 만화경——일본의 아열대를 듬뿍 즐겨봐요!

첫 체험 오키나와



처음 오키나와를 여행할 경우에는 우선 렌터카와 리조트 호텔을 예약하는 것이 좋습니다. 오키나와에는 철도가 없고, 오키나와 본도는 북단에서 남단까지가 약 150km인 섬입니다. 고속도로가 있어 자동차 이동이 적합합니다. 오키나와에는 국제적인 리조트 호텔이 점재하고 있습니다. 특히, 오키나와의 중간에 위치하고 있는 서해안에는 리조트 호텔들이 모여 있습니다. 바다가 가깝고 설비도 화려하며 요리는 말할 필요도 없습니다. 오션 뷰의 객실의 베란다에서 느긋하게 바다를 바라보는 것도 좋고, 호텔에 딸려 있는 수영장에서 수영을 하는 것도 좋습니다. 시간을 잊고 리조트를 즐겨 봅시다. 또한, 이곳에 체류하면 남쪽에 있는 나하의 거리와 세계유산 슈리성도, 북쪽에 있는 추라우미 수족관도 50킬로 권내에 있기 때문에 자동차가 있으면 매우 편리합니다. 그러면, 호텔에서 출발해서 오키나와 체험에 도전해 봅시다.

바다의 아름다움에 감격

오키나와에는 훌륭한 바다가 있습니다. 오키나와 특유의 마음에 남는 바다의 체험을 목표로 합시다. 추천 코스는 온나손 남쪽에 있는 인기 명소「푸른 동굴」체험 투어입니다. 해면에 딱하고 입을 열고 있는 푸른 동굴. 동굴 안에는 푸른 빛으로 빛나는 아름다운 세계가 펼쳐집니다. 투어에는 다이빙 코스와 스노클 코스가 있으며, 초보자도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 외에도 씨 카약 체험, 돌고래와 놀 수 있는 돌핀 프로그램, 바다의 상공을 공중산책하는 파라세일링. 박력 만점, 고속으로 해상을 질주하는 마린 제트 등 오키나와의 바다를 즐겨 봅시다. 또한, 배를 타고 무인도에 가는 스페셜 비치 투어도 있습니다. 민나지마, 나간누토, 고마카지마 등도 인기가 좋습니다. 머물고 있는 호텔이나 관광 사무소에 문의하면 안내해줍니다.

추라우미 수족관은 바다의 원더랜드



오키나와에서 가장 인기가 좋은 추라우미 수족관은 모토부 반도의 끝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세계 제일, 세계 최초 등 매력이 가득한 큰 스케일의 수족관입니다. 느긋하게 하루를 잡아서 돌아 봅시다. 이곳에는 「쿠로시오의 바다」라고 불리는 거대한 대수조가 있어, 어류 중 가장 큰 고래상어와 쥐가오리가 유유히 헤엄치고 있습니다. 「쿠로시오의 바다」를 헤엄치는 물고기들을 바로 옆에서 바라보면서 「카페 오션 블루」에서 휴식을 취합시다.

수족관은 4층부터 순서대로 관람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고래상어의 모뉴먼트를 보면서 입관하는「대해에의 초청」부터 시작하여 3층은 세계 최초의 산호초 대규모 사육을 볼 수 있는 「산호초에의 여행」, 2층은 쿠로시오의 흐름 속에 살고 있는 대형 상어, 가오리류, 회유어들을 소개하는 「쿠로시오에의 여행」, 1층은 신비가 가득한 심해의 세계「심해에의 여행」까지 하루종일 바다의 세계를 즐길 수 있습니다.
또한, 추라우미 수족관이 있는 모토부 반도의 북쪽에는 섬에서 섬으로 건널 수 있는 코우리 대교가 있습니다. 에메랄드 그린으로 빛나는 바다를 일직선으로 가로지르는 드라이브 로드는 상쾌 그 자체입니다.

할아버지, 할머니를 만나다

오키나와의 여성의 평균수명은 매우 길어 일본 최고인 86.9세입니다. 100세 이상의 인구는 922명(2010년 9월 현재)입니다. 오키나와의 할아버지, 할머니들은 매우 건강합니다. 왜일까요? 추라우미 수족관이 있는 모토부 반도의 북쪽 20km의 곳에 일본 제일의 장수촌 오기미손이 있습니다. 이 마을의 인구 3500명 중 90세 이상의 노인이 80명. 풍요로운 자연, 맑은 공기, 산해진미가 가득한 맛있고 염분이 적은 음식, 있는 그대로의 자연으로 둘러싸인 이 환경이「서두르며 살지 않는」사람들을 키우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모토부 반도를 방문할 때에 잠깐 들려서 시콰사(오키나와 특산 오렌지)쥬스를 마시면서 오키나와의 할아버지, 할머니와의 만남을 가져보는 것도 즐겁습니다.

오키나와의 얼굴, 나하   음식과 쇼핑

나하의 거리는 고쿠사이도리(국제거리)부터 시작합시다. 전체 길이 약 1.6km의 고쿠사이도리는 「기적의 1마일」이라고 불릴 정도로 제2차 세계대전으로 허허벌판이 된 오키나와의 부흥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지금은 거리에 기념품 가게와 오키나와 요리점들이 들어서 쇼핑의 명소로 사랑받고 있습니다. 여행의 즐거움은 뭐니뭐니 해도 음식. 그 지방 특유의 식재료를 사용한 요리는 본고장에서 먹는 것이 최고! 우선 추천 요리는 「오키나와 소바」입니다. 돼지를 삶아 우려낸 국물과 가다랑어로 맛을 낸 국물을 섞은 블렌드 스프에 면과 삼겹살, 오키나와 어묵, 쪽파에 고명으로 붉은 생강 절임 등을 넣은 것이 기본입니다. 술은 아와모리입니다. 소주의 일종인 아와모리는 15세기경에 태국에서 전래되었습니다. 따라서 일본주와는 다르게 주로 태국쌀을 사용하여 만들어집니다. 맛과 향기에 특징이 있어, 3년 이상 숙성시키면 쿠스라고 불려 부드럽고 마시기 좋은 맛으로 변합니다. 류큐 유리로 만든 잔으로 마시면 세련된 분위기가 납니다. 아와모리는 강한 술이므로 너무 많이 마시지 않도록 주의해 주세요. 그 외에도 고쿠사이도리에는 오키나와의 향토요리를 제공하는 레스토랑들이 많이 있습니다. 꼭 한 번 맛을 보세요. 기념품은 나하시 중에서 비교적 새로운 거리, 통칭 「신도심」지구의 「DFS 갤러리아 오키나와」가 인기입니다. 이곳은 면세 서비스를 국내 여행객들도 받을 수 있는 오키나와형 특정 면세점으로 세계의 유명 브랜드를 일본 국내 소매가격의 최대 30%off로 살 수 있는 것이 인기의 비결입니다. 장소는 도시 모노레일「유이레일」로 오모로마치역에서 하차하면 바로 근처입니다.
*버스로도 갈 수 있습니다. 나하시 시내에서 갈 경우에는 600엔의 1일 프리 승차권을 이용합시다.

이것만은 꼭 보고 싶다 세계유산 슈리성



오키나와에 왔으면 반드시 보고 싶은 것, 그것은 세계유산 슈리성입니다. 1429년, 류큐왕국 탄생에서부터 약 450년에 걸쳐 번영한 슈리성. 2000년에는 세계유산으로 등록되었습니다.

나하의 거리, 고쿠사이도리에서 자동차로 약 15분. 도시 모노레일 「유이레일」로는 슈리에서 하차한 후 도보로 15분입니다. 오키나와의 유명한 심볼인 빨간색 벽돌이 아름다운 슈레이몬을 지나 오르기 시작하면 약 10분만에 호우신몬에 도착합니다. 입장료를 내고 안으로 들어가면 광장 건너편에 거대한 붉은색 건물, 세이덴이 나타납니다. 중국과 일본, 오키나와의 독자적인 건축양식을 멋지게 조화시킨 건물입니다. 이 건물의 볼거리는 정면 한가운데 지붕 밑
카라하후에 새겨진 선명한 얼굴과도 같은 목조와 정면 양옆에 있는 다이류추입니다. 이것은 세계적으로도 보기 드문 용이 조각되어 있는 기둥입니다.

입장료: 800 yen
휴무: Open throughout the year
주소: Syurikinjyo-cho, Naha-shi, Okinawa

Related URL

오키나와 최고의 파워 스폿 세화우타키에서 신기함을 만나다

2000년 11월 슈리성터 등과 함께 나하의 동쪽 난죠시에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록된 오키나와 최고의 성지에 세화우타키가 있습니다. 우타키는 신이 내려오는 장소로, 옛날에는 전체가 남자 출입 금지였습니다. 국왕이라고 하더라도 입구 안쪽으로 들어가기 위해서는 여장을 할 필요가 있었다고 일컬어질 정도로 신성한 장소였습니다. 지금은 누구나 들어갈 수 있으므로 꼭 들러 보세요.
큰 바위 사이에서 여러분도 어떤 기운을 느낄 수 있을지 모릅니다. 이 바위 사이로 푸른 바다가 보입니다. 푸른 바다에 가늘고 긴 섬이 보입니다. 신의 섬, 쿠다카지마입니다. 오키나와의 사람들은 니라이카나이(바다 건너편의 낙원)에서 신들이 온다고 믿고 있었습니다. 이 섬에도 가봅시다. 세화우타키에서 해안으로 자동차로 2〜3분의 아자마항에서 하루에 6번 정도 작은 배가 출항합니다. 매우 신기한 장소입니다. 바다를 따라 걸으면서 느껴 봅시다. 오키나와의 신을 만나게 될지도 모릅니다.


Contact information

오키나와컨벤션뷰로

오키나와현 오기미손

NAHA NAVI

오키나와 츄라우미 수족관

Tour operator

블루스타일
「푸른 동굴」체험 프로그램, 제트 스키

얀바루 클럽
네이쳐 투어, 씨 카약 코스 등

웰네스 빌리지 모토부 건강촌
돌핀 프로그램 등

X-TRIP
스페셜 비치 투어 등

아루 가이드
씨 카약 코스 등

Coming soon

가루이자와와 교토에서 Luxury Resort를 경영하고 있는 호시노야가 2012년 1월 오키나와의 낙도 다케토미지마에 오픈할 예정. 오키나와의 전통적인 분위기가 남아 있는 다케토미지마에서 아름다운 자연을 만끽하는 최고급 리조트 라이프를 기대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