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CO가 뭐지?

Miho Wang

대만 출신으로, 일본을 좋아해서 방문을 거듭하던 중 도쿄에 거주하게 되었다. 현재는 일본 기업에서 일하면서 집필 활동을 하고 있다. 일본의 재미있는 곳, 신기한 곳 등을 대만 여성의 시선으로 소개하는 블로그가 인기로, 팔로어가 50만 명이 넘는다.

파르코는 전설이다

‘”일본의 패션과 음악, 아트는 언제나 자극적이고 새로운 것들로 넘칩니다. 파르코에는 그 모든 것이 있습니다.”
1969년에 개업한 파르코의 역사를 소개하는 잡지를 보며, 70년대~90년대의 라이브 라인업이나 포스터 디자인에도 관심이 많은 미호 씨.
“이 시대를 모르는 나에게는 정말 신선하고 매력적이에요. 뭔가 재미있는 것을 찾을 것 같은 느낌이랄까···”

파르코의 포스터
에어 브러시를 사용한 일러스트레이션은 새로운 트렌드를 탄생시켰다. 작자는 일본을 대표하는 일러스트레이터 야마구치 하루미(1977)
척 베리
로큰롤의 창시자로 불리는 척 베리를 모델로 기용한 광고. PARCO의 문자는 그의 친필(1981).미술감독:이노우에 쓰꾸야
파르코의 로고
화려한 블록 로고는 시부야 파르코 PART3이 오픈할 때 만들어졌다(1981)
버팔로 66
파르코의 영화관 ‘시네퀸트’의 오프닝 작품은 당시 무명이었던 빈센트 갈로의 ‘버팔로 66’였는데, 당시에 엄청난 붐을 일으켰다(1999년). 파르코는 음악적인 면으로도 큰 활약을 했는데, 비요크, 오아시스, 라디오헤드, 노라 존스 등의 라이브를 가장 먼저 일본에 소개한 것이 직영의 라이브 하우스 ‘Club Quattro'(1988년~)였다.
DVD “Buffalo ’66”,Selling Agency, GAGA Corporation,c1998 Lions Gate Films, Inc. All Rights Reserved

파르코는 트렌디하다

이케부쿠로 파르코

그래서 초여름의 어느날, 이케부쿠로 파르코에 다녀왔습니다. 이곳은 역과 직결되어 있어 매우 편리하고 비오는 날도 걱정이 없습니다. 점내에는 패션 잡지에 나오는 브랜드 숍이 많이 있어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일본 패션을 정말 좋아하는 나는 바로 올여름의 유행 패션을 체크!

snidel

‘snidel'(이케부쿠로 파르코, 면세점)의 테마는 어른들의 동심

Another Edition

‘두근거리는 만남이 있는 곳’을 지향하는 ‘Another Edition'(이케부쿠로 파르코, 면세점)

점원들의 응대 또한 매우 친절합니다. 다른 점포를 둘러보다가 돌아갔더니 “다녀오셨어요?”라며 웃는 얼굴로 맞이해 주었습니다. 조금은 놀랐지만 기뻤습니다.

JOURNAL STANDARD

아메리칸 스타일의 캐주얼함이 인기인 ‘JOURNAL STANDARD'(이케부쿠로 파르코, 면세점)

일본에서는 물건을 구입하면 카운터에서 나와 직접 물품을 건네줍니다! 일본인의 환대 정신이 느껴져 감동했습니다.

좋은 품질과 세련된 디자인 때문에 일본 가방은 해외에서도 인기가 높습니다. 해외에서 사는 것보다 상품도 다양하고 가격도 저렴해서, 직접 구입해 가시는 분들도 많았습니다.

Samantha Thavasa

젊은 여성들에게 인기가 많은 ‘Samantha Thavasa'(이케부쿠로 파르코, 면세점)

전문점이 모여 있는 이케부쿠로 파르코는 디스플레이에도 개성이 넘쳐 보고만 있어도 즐겁습니다. 상품도 점포마다 특징이 뚜렷해서, 다채롭고 트렌디한 일본의 패션 문화를 체험할 수 있습니다.

패션이라면 시부야 파르코도 빼놓을 수 없다!

BLONDY ReLISH

성인 여성의 소녀 감성이 콘셉트인 ‘BLONDY ReLISH'(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Ground Y

저명한 디자이너 요지 야먀모토의 숍 ‘Ground Y'(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인기 애니메이션 ‘에반게리온’과 콜라보한 아이템에도 주목!

Furifu

전통적인 일본의 문양을 현대적인 센스로 재해석한 ‘후리후'(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오비도메 장신구와 조리도 인기가 많다.

KURA CHIKA

일본 가방의 장인 기술을 계승하는 ‘KURA CHIKA'(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Made in Japan’이니까 안심하고 살 수 있어, 한꺼번에 다량으로 구매하는 해외 손님도 많다.

파르코는 다양하다

이케부쿠로 파르코 8층의 레스토랑 플로어에서의 늦은 런치.외국인에 의한 서비스가 있는 가게도 많으니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도 처음에 일본을 방문했을 때 그랬지만, 설령 말이 통하지 않는다고 해도 사람들과의 만남은 언제나 즐거운 것 같습니다. 이번에 파르코를 다니며 다시 한번 그렇게 느꼈습니다. 멋진 패션을 마음껏 즐기고 맛있는 음식까지 먹을 수 있으니 정말 대만족이었습니다. 매우 충실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atari CAFE & DINING

독창적인 다국적 요리를 먹을 수 있는 atari CAFE & DINING(이케부쿠로 파르코). 사진은 점원이 추천하는 ‘피리피리(드라이한 맛) 진저에일’과 스테이크 런치

시부야 파르코는 콜라보 상품과 대중 문화의 보고

시부야 파르코에는 아티스트나 캐릭터와의 기간 한정 콜라보 숍도 많기 때문에, 언제 가도 재미있는 일과 흥미로운 발견이 있습니다.

THE GUEST cafe & diner

THE GUEST cafe & diner(시부야 파르코)에서는 2~3개월 단위로 인기 캐릭터와의 공동 출연을 기획. 사진은 탄생한 지 40주년을 맞이하는 ‘키키 & 라라와 마이 멜로디’와의 콜라보(2015년 6월 4일~7월 28일)

MEETSCALStore by once A month

지역의 아티스트나 재미있는 물건을 소개하는 ‘MEETSCAL 스토어 by once A month'(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위의 사진은 스시 무늬의 티셔츠. 여행용 가방 커버도 있다.

콜라보 숍이나 생활 잡화 가게는 사랑스러운 소품도 많이 있어 선물용으로도 안성맞춤입니다.

OHO! HO!

생활 속에서 함께 하고 싶은 소품이 가득. 후지산 상품도 충실한 ‘OHO! HO!'(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시부야 파르코 6층은 일본의 대중 문화와 만날 수 있는 ‘SHIBUPOP’. 점원이 “아이템 수가 너무 많아서 셀 수가 없어요”라고 말할 정도로, 대중적인 매력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애니메이션의 팬이라면 하루 종일 있어도 질리지 않을 것입니다.

ONE PIECE MUGIWARA STORE

공식 상품 스토어로는 사상 최대인 ‘ONE PIECE 무기와라 스토어’(시부야 파르코). 캐릭터와 기념 촬영도 할 수 있다.
(C)Oda Eiichiro,SHUEISHA, (C)Oda Eiichiro,SHUEISA;Fuji Television Network;TOEI ANIMATION

VILLAGE VANGUARD freaks

피겨부터 의료품, 재미있는 소품까지 대중 문화 관련 상품으로 가득한 ‘VILLAGE VANGUARD freaks'(시부야 파르코, 면세점)

파르코는 영향력이 있다

이케부쿠로는 신주쿠와 더불어 도쿄를 대표하는 부도심. 이케부쿠로 파르코는 JR과 지하철 등 8개의 노선이 운행하고 있는 이케부쿠로역의 동쪽 출구와 직결되어 있습니다. 실내형의 테마파크와 수족관이 있는 ‘선샤인시티’나 여성을 위한 애니메이션 및 만화 가게가 밀집되어 있는 ‘오토메 로드’에도 걸어갈 수 있는 거리입니다. 일본의 다채로운 문화를 한번에 즐길 수 있어, 뭔가 횡재한 기분입니다.

이케부쿠로

하기의 사진은 왼쪽이 1976년, 오른쪽이 2013년의 시부야 파르코 부근입니다. 76년은 내가 태어나기도 전의 도쿄이지만, 당시의 거리를 걸어 보고 싶습니다. 같은 장소지만 사람도 패션도 변화된 이 곳. 파르코가 거리의 분위기도 바꿔 놓은 것입니다.

시부야 파르코

시부야 파르코는 해외에서도 유명한 스크램블 교차로에서 천천히 걸으면 7분 정도 거리로, 비탈길 위의 높은 지대에 위치해 있습니다. Kawaii 아이템의 점포가 즐비한 스페인자카는 바로 옆. 거리 산책와 쇼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것도 매력입니다. 시부야 파르코 앞의 비탈길 ‘고엔도리’도 파르코(이탈리아어로 공원)와 관련이 있다고 합니다.

시부야 교차로

파르코는 친구다

일본에서의 쇼핑과 관광에 불편한 점은 다언어 표시를 좀처럼 찾을 수 없다는 것입니다. 파르코에는 인포메이션 카운터에 영어, 중국어(간체, 번체), 한국어의 플로어 가이드가 비치되어 있으니, 걱정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이케부쿠로 파르코에서는 iPad 타입의 다언어 플로어 가이드를 발견! 사용하기 쉽고 편리했습니다.

태블릿형 플로어 가이드

파르코는 모든 점포에 무료 Wi-Fi 서비스 ‘PARCO FREE Wi-Fi’가 완비되어 있어, 간단한 등록만으로 바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저도 조금 전에 찍은 스위트 사진을 바로 블로그에 올렸습니다.

Wi-Fi를 이용

파르코의 점포는 홋카이도에서 규슈까지 전국에 총 19개 점포가 있습니다.삿포로나나고야, 후쿠오카 등 인기의 관광지에도 있으니, 그 지역에 갈 기회가 있다면 꼭 들러 볼 생각입니다. 관광과 함께 최첨단의 패션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것도 파르코의 매력. 여러분도 직접 방문한 후 그 소감을 SNS로 전해 보지 않으시겠어요?

파르코의 점포
왼쪽부터 삿포로 파르코, 이케부쿠로 파르코, 시부야 파르코